로그인 해주세요.
팔라촉

라이프 오랜만에 글을 씁니다

첨부 1

Sketch113233356-1.png



글을 참 오랜만에 쓰는군요.

눈팅은 심심할때 몇번하고 있지만 요즘 여행도 갔다오고 간병도 하고 이런저런 일때문에 바빴습니다.

여러분들은 어떻게 지내시는지요.


2학기를 2점대 초반으로 마무리(한문은 재시에서 겨우 통과했읍니다... 동기 누님이 진급 축하한다고 말씀하시더군요...ㅠㅠ)했고

기말고사 시험기간 동안 내가 사람이 맞나 싶을 정도로 아무것도 안 하면서 무기력하게 날들을 보내다가

방학되면 펌프도 하고 메이플도 하고 이런저런것 다 해봐야지 하다가 아무것도 안 하고 있네요.  휘....

그래도 뭔가 제가 하고 있는 유의미한 활동을 하나 얘기해보자면


저는 지금 교수님 연구실에서 뭔가를 배우기 시작했습니다

음... 뭔가를 배운다는 말이 어색한데, 교수님 산하에 있는 연구실에서 학교 선배님들이 진행하시는 연구를 도와주고 어깨너머로 이것저것 배운다고 합니다. 아직 본격적인 실험에 들어가지 않아서 잘은 모르지만....

오늘 교수님, 연구실 조교님들, 그리고 같이 연구를 진행할 선배님들과 동기분들과 점심을 같이 하면서 이런저런 이야기를 했고,

그리고 그 후에는 실험 쥐들이 먹을 먹이를 만들었습니다.  

오늘 3시간동안 꼼지락대면서 겨우 몇개 만들었는데, 교수님이 이것의 5배가 필요하다고 말씀하셨습니다. 하하핳ㅓㅏㅁㄹ퍄ㅡㅏㅂ


내일은 아침 9시에 나가서 몇시에 들어올지 모르겠네요.




마지막으로 여러분들께 당부드리자면

콕콕은 좋은 커뮤니티 사이트이고 여기 계신 분들도 좋으신 분들이라 힘들때면 기대고 싶어지시겠지만

자신 스스로가 처해있는 상황을 언제나 잊지마시고 내게 엄격해지시길 바랍니다. 남에게는 관대해지시구요.

저는 지금까지 그것을 못해서 언제나 떠밀려오는 삶을 살아왔지만, 짧은 순간이나마 제게 엄격했던 시절동안은 제 자신에게 자신이 넘쳤고 행복했었습니다.


그리고 제 주변에서도, 아니 멀리 갈 필요없이 콕콕에서만 보더라도,

자신에게 항상 엄격하면서 남들을 위해서 베풀고 자신있게 살아가던 사람은 좋은 결과를,

남들을 속이면서 이런저런 말들로 남을 유혹하던 사람은 결국 자신의 업보에 맞는 결과를 얻게 된 것 같습니다.


콕콕 여러분 모두 올해 바라는 바 꼭 성취하시길 바라겠습니다.

그리고, 늘 행복하시길 바라겠습니다.

팔라촉

제발 종강 오직 종강

펌프는 끔찍한 게임입니다.

차라리 DDR을 하세요.

펌프는 사랑입니다.

 

8_Ra_촉-④는 메가촉, palaChok, 8_Ra_촉 등의 닉네임과는 관련이 있을수도 있고 없을수도 없습니다.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댓글
9
허혁재
허혁재
오늘 첨하는데 프라임2 신곡들 재밌습니다.. 팔라촉님 2017년에도 즐펌하시기 바랍니다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23:54
2017.01.11.
팔라촉
팔라촉 허혁재
오늘은 사람이 많을까봐 안 갔는대 내일은 꼭 가봐야겠네요. 허님두 즐펌하시구 혹시 제 스렠cpu 원하시면 쪽지 하시길 바랍미다ㅠㅠ 펌트리스 아직도 못 깹니다...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01:22
2017.01.12.
허혁재
허혁재 팔라촉

ㅜㅜ 주시면 잘받겠지만 왜 못깨시는것입니까.... 저보다 훨씬 잘하시는데..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01:33
2017.01.12.
겨울

컥컥한의대 정모 개최함니다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00:24
2017.01.12.
팔라촉
팔라촉 겨울
제마나인 정모 갔을때가 기억이 나는군요...ㅎㄷㄷ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01:23
2017.01.12.
겨울 팔라촉

아 님이 작년의 그 전설의..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01:32
2017.01.12.
팔라촉
팔라촉 겨울
엥 작년정모에서 바지단추찢어진거랑 술먹고 운거말고는 기억안나는데...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16:43
2017.01.12.
팔라촉
팔라촉 착한어린이
제마나인 2중대(그냥 한의머생이 많아서 그렇게 말했습니다^^)라는 말을 옛날 콕챗에서 했었는데, 올해에는 어떤 분이 콕에서 한의학도의 길에 들어설지 기대됩니다....ㅎㅎ
이 댓글을 신고합니다. 취소 신고
01:24
2017.01.12.
취소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64 라이프 쎈다음에 수능다큐 풀려하는데 [2] 도파 17.01.12. 185
763 라이프 국카스텐 게릴라 콘서트 안용훈 17.01.12. 36
762 라이프 국어/ 영어 연도별 기출문제집 도입이 시급합니다. [3] 국수영물1지1 17.01.12. 165
761 라이프 다군 탈락 [6] uesugi 17.01.12. 280
760 라이프 리듬 개망한듯 [9] 국수영물1지1 17.01.12. 194
759 라이프 펌프 잇업은 꿀잼입니다 [11] file 허혁재 17.01.12. 150
라이프 오랜만에 글을 씁니다 [9] file 팔라촉 17.01.11. 191
757 라이프 희희 호호 [1] 래인 17.01.11. 124
756 라이프 오랜만에 컥컥에 왓슴니다 [9] 겨울 17.01.11. 157
755 라이프 수학 수험서 검토자 지원 메일 보냈는데 [5] 국수영물1지1 17.01.11. 152
754 라이프 2021년까지 7급공채 PSAT 도입 예정. [6] 피아테 17.01.11. 251
753 라이프 교보 묶음 배송했는데 [3] 국수영물1지1 17.01.11. 99
752 라이프 문항공모 이제야 한문제... [8] T-34 17.01.11. 128
751 라이프 콕챗가고 히안한게들어왓네오 [2] 콕파커 17.01.11. 176
750 라이프 여기는 글을 지울 수가 없군요 [3] 국수영물1지1 17.01.11. 123
749 라이프 본고사 문제들은 어디서 받을 수 있나요? [9] T-34 17.01.10. 158
748 라이프 눈알국 공모했는데 [8] uesugi 17.01.10. 205
747 라이프 너의 이름은. [1] hano 17.01.10. 100
746 라이프 뻐킹 에세이 [4] file 잉깅 17.01.10. 84
745 라이프 너의이름은 후기 [5] 착한어린이 17.01.10. 123
744 라이프 빼애액 [2] 국수영물1지1 17.01.09. 73
743 라이프 힐링하고옴 [6] file 안용훈 17.01.09. 140
742 라이프 자수 연습 했다 [3] 래인 17.01.09. 104
741 라이프 삶의 낙 [8] file Immortality 17.01.09. 160
740 라이프 일하고 싶다. [1] 코드킴 17.01.09. 64
739 라이프 할게없네요.. [12] 착한어린이 17.01.09. 151
738 라이프 과외돌이 물리1 선택할 각인데 [9] 국수영물1지1 17.01.09. 200
737 라이프 교과과정에서 [7] uesugi 17.01.09. 156
736 라이프 아직 이르지만 [14] uesugi 17.01.09. 192
735 라이프 빼애액 [7] 국수영물1지1 17.01.09. 124
검색

스킨 기본정보

colorize02 board
2017-03-02
colorize02 게시판

사용자 정의

1. 게시판 기본 설정

도움말
도움말

2. 글 목록

도움말
도움말
도움말
도움말
도움말

3. 갤러리 설정

4. 글 읽기 화면

도움말

5. 댓글 설정